2018-06-01 (금)

  • -동두천 27.6℃
  • -강릉 28.4℃
  • 맑음서울 26.8℃
  • 맑음대전 26.9℃
  • 맑음대구 27.0℃
  • 맑음울산 25.3℃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4.8℃
  • -고창 28.0℃
  • 맑음제주 21.6℃
  • -강화 26.4℃
  • -보은 27.6℃
  • -금산 26.9℃
  • -강진군 27.8℃
  • -경주시 27.7℃
  • -거제 28.2℃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영남대병원, 6월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2개 병동 운영

영남대병원(병원장 윤성수)은 “6월1일부터 1개 병동을 추가해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행한다. 대구 상급종합병원으로서는 최초로 2개 병동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으로 운영하게 됐다.”고 1일 밝혔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적정한 간호인력 배치를 통한 전문적인 간호 제공과 병동 환경 개선 및 환자 안전관리 등 입원환자에게 간호와 간병을 모두 제공하는 것이다.



영남대병원은 “지난해 9월 호흡기전문질환센터 3층 302병동에 호흡기내과와 흉부외과 환자를 대상으로 26병상 규모의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행했다. 환자들은 더욱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치료받게 돼 입원 환자들의 만족도 개선은 물론 환자 가족의 만족도 또한 높아졌다. 간병을 위해 휴가를 내거나 생업을 중단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이다. 환자 및 보호자들에게는 간병비 부담도 줄어들었다.”고 했다.

이번에 확대 시행하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본관 11층 111병동이다. 내과 환자를 대상으로 43병상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으로 운영한다. 환자의 낙상 예방을 위해 낙상감지매트를 설치하여 환자 안전 및 병동 환경도 개선했다.

윤성수 병원장은 “대구 상급종합병원으로서는 최초로 2개 병동에 걸쳐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행하는 만큼 더욱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전문 간호 인력이 양질의 서비스와 편의를 제공함에 따라 입원 환자와 가족 모두에게 만족도가 한층 더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