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0 (수)

  • -동두천 25.3℃
  • -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4.3℃
  • 연무대전 26.2℃
  • 구름많음대구 28.0℃
  • 흐림울산 23.0℃
  • 박무광주 23.2℃
  • 구름조금부산 24.2℃
  • -고창 21.2℃
  • 구름많음제주 23.5℃
  • -강화 20.8℃
  • -보은 27.1℃
  • -금산 25.5℃
  • -강진군 26.3℃
  • -경주시 25.8℃
  • -거제 25.3℃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국가필수의약품 총 315개로 확대된다

항생제 26개, 항암제 14개 등 총 104개 의약품 추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항생제인 ‘아목시실린 주사제’ 등 104개 의약품을 ‘국가필수의약품’으로 추가 지정해 총 315개 ‘국가필수의약품’의 안정공급을 관리하게 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 지정된 104개 의약품은 ▲항생제 26개 ▲항암제 14개 ▲기생충치료제 9개 ▲희귀질환치료제 5개 ▲혈압질환‧피부질환‧심장질환 치료제 11개 ▲기타 39개로 구성됐다.
  
이번 추가 지정으로 국가필수의약품 315개에는  ▲항생제 42개, ▲응급 해독제 31개, ▲예방백신 26개, ▲항암제 24개, ▲결핵 치료제 20개, ▲후천성면역결핍증 치료제 14개, ▲기생충치료제 9개, ▲기초수액제 8개로 확대됐다. 

식약처는 ‘국가필수의약품’ 공급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공급 중단이나 우려가 있는 경우 특례 수입, 기술‧행정지원 등 적합한 지원을 하고 있으며, 자급기반 구축 등 중장기적 안정공급 방안도 마련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대한의사협회 등 7개 전문단체 및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에 ‘현장 의약품 수급 모니터링 센터’를 설치해 ‘국가필수의약품’의 제조‧수입, 유통, 사용까지 전주기에 걸쳐 현장 수급 상황을 신속히 파악하고 공급중단이 발생하지 않도록 적기에 대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관계부처 및 의료현장 등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하고 공급상황 등을 파악해 국가필수의약품 목록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며, 환자 치료에 필수적인 의약품이 안정적으로 공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추가 지정은 29일 ‘국가필수의약품 안정공급 협의회(의장: 식약처 최성락 차장)’ 의결을 거쳐 결정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