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7.5℃
  • -강릉 -3.2℃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1.1℃
  • 맑음부산 -0.3℃
  • -고창 -0.3℃
  • 맑음제주 3.9℃
  • -강화 -5.1℃
  • -보은 -7.8℃
  • -금산 -6.5℃
  • -강진군 0.5℃
  • -경주시 -1.2℃
  • -거제 0.7℃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호렙수련원 노로바이러스 역학조사 중간결과 발표

설사‧구토 등 증상자 조리 금지, 30초 이상 비누로 올바른 손씻기 등 안전수칙 실천 당부

13일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호렙오대산청소년수련원에서 집단 발생(2월3일.토)한 노로바이러스 역학조사 중간결과를 발표하며,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아래 별첨 노로바이러스감염증 Q&A 등등)


해당 수련원 이용자 중 1,014명을 검사한 결과, 94명이 노로바이러스로 확진되었다. 역학조사 결과, 집단 발생의 원인은 수련원 단체급식으로 추정되며, 조리용 물을 통한 오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수련원은 단체급식을 중지하고, 소독, 손씻기, 개인위생 당부 등 방역조치를 실시한 후에는 노로바이러스 감염이 거의 발생하지 않았다.




노로바이러스감염증은 노로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과 물을 섭취하였거나, 환자 접촉을 통해 사람 간 전파가 가능한 감염병이다.


또한, 노로바이러스감염증 환자가 손을 씻지 않고 만진 수도꼭지, 문고리 등을, 다른 사람이 손으로 만진 후 오염된 손으로 입을 만지거나 음식물 섭취 시에도 감염될 수 있다.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된 후 1∼2일 안에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그외 복통, 오한, 발열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질병관리본부는 노로바이러스 주요 감염경로에 근거해 관련 예방법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배너

참고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