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8 (월)

  • -동두천 -1.8℃
  • -강릉 5.3℃
  • 흐림서울 0.7℃
  • 대전 0.8℃
  • 비 또는 눈대구 0.4℃
  • 울산 3.7℃
  • 광주 3.3℃
  • 부산 6.8℃
  • -고창 0.7℃
  • 제주 10.8℃
  • -강화 -1.6℃
  • -보은 -0.4℃
  • -금산 -1.0℃
  • -강진군 5.0℃
  • -경주시 1.0℃
  • -거제 4.5℃
기상청 제공

동정


순천향대천안 응급의료센터, 행정안전부 및 충남도지사 표창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이 본원 응급의료센터가 행정안전부 장관 및 충청남도지사 표창을 동시에 받았다고 전했다. 수상자는 응급의학과 이정원 교수(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와 이동욱 교수(충청남도지사 표창)이다. 



응급의료센터는 응급환자 발생 시 올바른 대처를 통해 국민의 안전이 보호될 수 있도록 다양한 구호활동을 지원해왔다. 대표적으로 병원이 자리 잡고 있는 충청남도와 협업을 진행, 학교, 보건소, 소방서 등의 긴급구조 훈련에 응급의학과 교수들을 교육 강사로 파견했다. 

훈련에서 간호사, 구급대원들에게 응급처치술, 심폐소생술 등을 교육하고, 위기 상황에 따른 적절한 술기가 이뤄질 수 있도록 배양해왔다. 재난 상황 일선에서 근무하는 소방관의 역량 강화를 위해서는 더 각별한 노력을 기울였다. 

구급대원 전문 술기 과정, 소방학교 구조사 과정 등의 교육 프로그램에 강사로 참여하고, 소방본부가 주최하는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서는 심사위원으로도 활동했다. 

지난해에는 병원 응급의학과가 주도적으로 119구급대원을 초청, 심뇌혈관, 심근경색, 급성 뇌졸중을 감별해 정확한 응급처치와 이송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표창을 받은 두 교수 모두 지자체와 협력해 다양한 구호활동을 지원한 공로가 크게 인정됐다. 

박세훈 센터장은 "응급의료센터 교수들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두 개의 표창을 받게 되어 기쁘다."며, "응급상황에서 올바른 대처로 국민건강과 안전이 보호될 수 있도록 더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