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8 (월)

  • -동두천 -0.8℃
  • -강릉 3.6℃
  • 박무서울 0.0℃
  • 구름많음대전 4.8℃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4.4℃
  • 흐림광주 4.8℃
  • 맑음부산 4.1℃
  • -고창 4.5℃
  • 흐림제주 8.6℃
  • -강화 4.3℃
  • -보은 1.2℃
  • -금산 3.2℃
  • -강진군 5.2℃
  • -경주시 3.0℃
  • -거제 5.0℃
기상청 제공

행정/보험


질병관리본부, 신생아 사망 관련 역학조사 진행

사망 전 혈액배양검사 결과, 세균 감염 의심돼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12월 16일(토)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에서 4명의 신생아 사망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17일 즉각대응팀을 이대목동병원에 파견하여 서울시와 함께 현장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즉각대응팀은 질병관리본부 과장급 2명, 역학조사관 3명으로 구성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대목동병원 현장에 상황실을 설치하고, 사망한 4명을 포함하여 신생아 중환자실에 있었던 16명에 대한 의무기록 조사와 전원 또는 퇴원한 12명의 환아에 대한 증상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8명은 전원, 4명은 퇴원했다.

또, 17일 오후 서울시 역학조사반, 보건환경연구원, 양천구 보건소 등과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질병관리본부 즉각대응팀과 서울시 역학조사반을 중심으로 감염병 관련 여부 등 정확한 원인 파악을 위한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다.

사망 환아 의무기록을 확보·분석 중이며,  신생아중환자실 환경검체, 사망환아검체를 채취하여 질병관리본부와 보건환경연구원에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사망한 신생아 3명이 사망 전 시행한 혈액배양검사에서 세균 감염이 의심되는 상황으로 관련 조사를 진행 중이다. 정확한 세균 균종은 20(수)일 이후 확인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퇴원하거나 타병원으로 전원한 환아 12명에 대한 증상 모니터링 결과, 퇴원 환아 4명 중 1명은 감기증상으로 12월 17일 입원하였고, 전원 8명 중 1명은 기력저하로 관찰 중이며, 다른 신생아는 특이사항이 없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질병관리본부는 당분간 퇴원 및 전원한 환아에 대한 정밀 모니터링을 지속한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까지 감염 또는 기타 사고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조사 중이며, 향후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 관련 기관과 협조하여 정확한 사망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라고 했다.
배너